아직 강심장은 보지 못했다. 하지만 나르샤가 나이를 공개한 후에 또 다시 프로필이 잘못되었다고 공개를 해서 화제이다.
이것을 보고 팬들과 네티즌들은 각각 해석을 달리하고 있다. 어떤 사람들은 "쿨하다" "그럴 수도 있다" 라고 하고
어떤 사람들은 "한번은 그렇지만 또 거짓말이니 도대체 어디까지가 진실이고 어디까지가 거짓이냐"
"공인으로써 거짓말을 하는게 잘하는 행동이냐" 라는 말을 한다.

그것이 옭고 그르다는 점들은 알아서 판단하시기를 바란다.
나는 팬이니까 "쿨하고 그럴 수도 있다" 라고 생각지만 반대편의 의견도 사실 틀린말은 아니다.
허나 오늘 쓰려는 것은 그것을 쓰려는 것이 아니고 문제를 조금 다른 각도로 보고 싶었다.

몇자 적어보도록 하겠다.



일단 가장 궁금한건... 왜 이들이 나이, 키 등을 숨겼어야 했을까 였다.
솔직히 키와 나이가 가수의 능력과 어느 정도나 관련이 있을까 생각을 해봤다.
키크다고 꼭 노래를 잘할까?


한 가지 예로 소녀시대의 윤아와 소녀시대의 태연을 들어보자.
100명에게 태연과 윤아중 노래를 누가 더 잘하냐고 물어본다면 아마 태연이 잘한다고 99명 혹은 100명 전체 다 말할 것이다.
태연이 윤아보다 키가 작은 것은 누구나도 잘 아는 사실이다.

키와 노래 실력, 춤실력은 절대 비례하지 않는다.
전혀 별개의 문제인 것이다. 허나 아쉬운 점이 왜 가수의 프로필에 그렇게 집착하는가 하는 점이였다.



나르샤가 공개적으로 프로필을 공개하기는 했지만 나르샤만이 그런건 아니다.
조권은 프로필에 키가 175cm로 되어 있다고 하지만 실제 키는 173cm라고 한다.
173cm의 조권과 175cm의 조권의 노래 실력에 차이가 날까?

솔직히 눈으로 1, 2cm 정도를 구별할 사람이 얼마나 될까?
느낌상으로 175cm와 173cm는 확연이 차이가 난다.
나르샤는 한 6cm 정도 차이가 나니 그 정도로만 눈으로 볼 정도로 차이가 날 수는 있겠다.

허나 중요한 점은 158cm의 나르샤나, 173cm의 조권이 164cm의 나르샤와 175cm의 조권보다 노래를 못하거나
춤을 못추는 것이 아니다. 그냥 우리가 연예인이기 때문에 조금 더 큰 키를 바랄 뿐인것이다.
이 점이 굉장히 씁쓸하다고 생각한다. 우리가 연예인에게 너무 많은 것을 바라는 것은 아닐까?
그냥 선입견을 가지고 판단하는 것은 아닐까?


한때 김제동이 야심만만에서 이런 말을 한 적이 있다.
"제 키가 166cm인지 168cm 인지 그게 제 이미지하고 무슨관련이 있습니까?
강호동씨가 몸무게가 95kg인지 105kg 이라는게 도대체 뭐가 중요합니까?"

우리는 다 그러려는 경향이 있다.
웬지 숫자상으로 키가 커보이거나, 몸무게가 적게 나가면 더 좋을 것이라고 생각을 한다.
그 사람의 노래가 더 좋아보이고 멋져보인다. 그러니 다들 깔창을 신는 것이고 숨기려고 노력하는 듯 싶다.

포인트는.... 우리가 너무 프로필에 집중하지 않는가 하는 생각이 든다.
사실상 가수나 연기자... 프로필이 그닥 중요하지 않다고 생각이 든다.
나이가 적든 많든 좋은 연기, 좋은 노래, 좋은 춤만 보여주면 되는 것이다.

실제로 키가 정말 중요한 사람들은 운동선수들, 혹은 모델 밖에 더 있겠는가?



대부분의 연예인들은 키가 크다고해서, 몸무게가 적게 나간다고 해서 그들의 능력이 그닥 늘어났다가
줄어들고 이러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을 한다.
숨긴 이들도 잘못이지만, 많은 이들이 숨기게 원인을 제공하는 우리 자신들도 조금 잘못이 있지는 않을까?


그래서 나르샤의 키의 공개에 씁쓸했다.
나르샤의 노래를 즐겨듣고 그녀의 방송활동을 즐겨보는 나에게는 그녀가 158cm인지 164cm 크게 의미는 없을 듯 싶다.
우결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는 조권이 175cm 가 아닌 173cm 라는 사실이 그닥 의미는 없다고 본다.

아무쪼록 연예인들도 솔직하게 자신의 신장을 밝혔으면 하고 또 네티즌들과 시청자들도 그들의 프로필보다는
그들의 끼와 재능에 더 초점을 맞추었으면 한다.



제 글이 마음에 드셨다면 옆의 버튼을 눌러 구독해 주십시오 =>
또한 추천과 댓글도 잊지 말아주세요. 추천과 댓글은 글쓴이에 힘이 됩니다!
로그인도 필요없습니다. 그냥 손가락만 꾸욱 눌러주세요.


BLOG main image
사람 냄새 나는 블로그

by 체리블로거
2011 blogawards emblem culture & art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68)
예능 Review (232)
가수 이야기 (467)
가수 외 타 연예인 (86)
드라마 이야기 (42)
블로그 경험담 (20)
스포츠 이야기 (3)
미국 일상생활 (3)
역사와 소설사이 (5)

달력

«   2019/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9,134,231
  • 61169
get rss
체리블로거'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