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런닝맨> 에 소녀시대가 출연했습니다.
그 전에 한 가지 아쉬웠던 점은 <런닝맨> 의 안방마님인 송지효가 건강이 좋지 않아서
이번 에피소드에는 함께 할 수 없었다는 것입니다.
항상 밝고 건강한 송지효였지만 아무래도 <런닝맨> 과 <계백> 즉 예능 고정과 드라마 그것도 사극을
동시에 소화하는 건 참으로 건강에 힘든 그러한 스케쥴이지요.
송지효의 빠른 쾌유를 빕니다. 
 


송지효의 그러한 빈 자리를 소녀시대 9명 중에서 6명이 나와서 채웠어요

오늘 참여한 멤버는 태연, 제시카, 유리, 효연, 윤아, 그리고 서현이었지요.
이미 방송 베테랑이 된 소녀시대 멤버들은 이미 익숙한 <런닝맨> 멤버들과 금방 어우러지면서,
재발리 적응하는 그러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사실 윤아, 유리, 제시카는 이미 런닝맨에 두번째 참여를 하는 것이네요.

개성 강한 소녀시대는 6인 6색의 매력을 내면서 각자 자신의 강한 매력을 뿜어냈습니다.
여기서 가장 놀랐던 멤버는 서현이와 시카인데 시카는 오늘의 주인공이 조금 있다 자세히 적어보도록하고
서현에 관해서 말해보자면 방송이 많이 늘은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특히 역시 "바른 생활" 을 하는 김종국과 함께 잘 어울리는 모습을 볼 수 있었지요.

6명 다 훌륭하게 자신의 역할을 소화해냈고 매력을 발산했지만 오늘 최고의 반전의 매력은
바로 제시카 였습니다.
제시카는 <런닝맨> 에서 평소와는 달리 180도로 달라지며
제시카 예능 역사상 최고의 모습을 보인듯하네요.


 
- 녹아버린 "얼음공주" 


사실 제시카하면 소녀시대 멤버들 중에서도 서현과 함께 가장 예능에 안 맞는 멤버였어요. 
평소에 예능에서 조용히 있다가 가거나 몇마디 안하고가고 약간 시큰둥한 모습도
많이 보였던 그러한 멤버였거든요.
오죽하면 제시카의 별명중 하나가 "정색시카" (라디오스타) 내지 "시카효과" (스타골든벨) 등이 었을까요? 

하지만 <런닝맨> 에서 시카는 시작부터 달랐습니다.
아무래도 그 이유가 바로 멤버들과의 친분때문이 아닌가 생각이 드네요.
사실 제시카는 소녀시대 멤버들 중에서 가장 런닝맨에 빨리 출연한 멤버에요.
1기 런닝볼을 찾는 미션을 할때 출연을 했지요.
또한 유재석, 하하와는 무한도전에서도 친분이 있는  그러한 멤버들이지요.  
지석진은 런닝맨 뿐만 아니라 <스타골든벨> 에서도 친분이 있구요.


그래서 그랬을까요...?
제시카는 시작부터 본인을 "안녕하세요~ 얼음공주 제시카입니다~" 라고 소개하며 즐겁게 시작을 했지요.
그러다가 커플 선정때 효연과 지석진을 두고 웃지못하는 경쟁이 발생했습니다.
결국 제시카는 개리와 커플이 되고 즐거운 게임은 시작이 됩니다.



차에 타자마자 제시카는 평소에 보지 못했던 그러한 행동을 내뿜는데 바로 귀하디 귀한
제시카의 애교작렬 모습들이 나오기 시작하는 것이지요
개리가 "스트레스~" 를 이야기하자 금세 제시카는 개리를 따라 "스트뤠쓰~" 를 외쳐서
적응하는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그리고 효연이가 개리한테 거절 당한것에 못마땅에 하니까 개리를 따라서 "안 그러면 안돼?" 하며
귀여운 애교의 표정의 모습을 보여주지요.
그 뒤에 자전거 게임에서는 제시카는 개리 뒤에 타고 가면서 개리를 칭찬하며 개리의 기를
살려주는 모습을 보여는가하며 평소의 제시카와는 180도로 달라지게 되지요. 


나중에 제시카는 "커플룩 게임" 을 할때 평소와는 딴판이 모습을 한번 더 보여줍니다. 
자신들의 쇼핑비가 너무 적다는 것을 알게 되자 제시카는 제작진과 협상을 하려는 모습을 보여줌으로
"모사신공" 의 모습을 보여주지요.

그리고 커플룩을 하려고 가는 길에 분식집을 발견한 제시카는 평소에는 절대 보여주지 않았던
"애교작렬" 의 모습을 보여줍니다. 평소같으면 얌전하게 "떡볶이좀 주세요" 했을 제시카가
이번에는 "떡볶이 주면 안댕?" 하면서 애교를 부리기 시작합니다.
분식점 아주머니는 귀여운 제시카의 애교에 떡볶이 가격을 할인해서 제시카에게 줍니다. 


차안에서도 제시카는 뭐가 그리 좋은지 끊임없는 애교를 보여주네요. 
어찌보면 조금 과하다라는 생각도 들었지만 평소에 제시카와는 너무 딴판인 매력이라
색다른 맛(?) 이 있었습니다. 
개리는 그 애교를 재미있게 받아쳐주면서 제시카를 살려주지요.  
  



나중에 커플 노래방때는 제시카의 활약은 더 해갔는데요...
좋은 노래만 보여줬을뿐만 아니라 의외의 모습도 보여줬는데 그 냉철하던 제시카가 오버도 떨고,
정말 난리 법석의 무대를 보여준 것이지요. 
평소에 칼 같이 정리해내는 제시카의 모습과는 확실히 딴판인 그러한 모습이었습니다. 
기대했던 점수가 나오지 않자 제시카는 여기서 그치는게 아닙니다.  


또 한번 제시카는 제작진과 협상에 들어갑니다.
PD가 "난 힘이 없어요." 라고 하니 "누가 힘이 있어요 여기서..." 하면서 수소문하고 유재석은 재빨리
"김종국, 김종국" 이라고 받아쳐주지요.  


그 뒤에 윤아와 유재석이 제시카의 곡 "냉면" 으로 듀엣을 할 기회가 생기자 제시카는 이번에는
"이건 내 노래야~" 하면서 "나 명수오빠한테 이를꺼야" 라고 으름장을 놓는 오지랖을 떱니다.
그러다가 한참 무대가 무르익을때 갑자기 시카는 발동을 걸며 자신의 노래로 시동을 걸고 안무에 잠깐
참여하며 무대에 등장하지요. 



제가 글을 적어놓은 것만 보면 어떻게 보면 제시카가 오지랖넓고 주먹을 부르는 애교 등을 선보이는게
못마땅할 수 있다고도 생각을 할 수 있지만 방송을 보면 정말 제시카가 방송을 즐기고 있고,
정말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평소에 방송에 참여하면 거의 "귀차니즘" 으로 일관하던 제시카였습니다.
꼭 제시카가 "귀차니즘" 은 아니었다 하더라도 딱히 방송에 나오면 약간 차가울 정도로 그냥 있다가
가는 것을 자주 목격해왔지요. 그러나 오늘은 달랐습니다.

<런닝맨> 멤버들이 정말 편한것이 이유가 되었던지 아니면 오랜만에 예능을 컴백한게 즐거웠는지,
아니면 그날 컨디션이 좋았던 것이었던 것인지는 알 수 있지만 이날 제시카는 정말 모든 면에서
평소와 180도 다른 모습을 보여주며 "얼음공주" 가 아닌 귀여운 푼수 임을 더 많이 보여주었습니다. 



사실 소녀시대가 데뷔한지도 벌써 5년째가 흘렀습니다.
생각해보면 제시카는 효연과 더불어 어디 고정을 해본적이 없는 멤버입니다.
(한 4주 나왔던 <해피버스데이> 르 제외한다면....) 
그래서 그런지 제시카는 어찌보면 멤버들 사이에서도 가장 단편적인 모습을 보여준 멤버였습니다.
차갑고 냉정하며 그냥 방송에 나오는 것을 귀찮아하는 그러한 모습을 많이 보여줬지요.


하지만 제시카가 이번 앨범을 계기로 숨어있던 애교의 모습이나 푼수의 모습을 보여준다면
제시카는 또 다른 캐릭터와 다양한 면을 더하면서 인기를 더 얻을 수도 있을 것 같네요.

예전에 제시카와 크리스탈을 한꺼번에 묶으면서 "얼음 공주들이 '얼음' 때문에 녹았다" 라고
글을 적었던 것이 기억이 나네요.
크리스탈이 "안수정" 으로 평소와 다른 이미지를 보여주고 있다면 제시카는 오늘 <런닝맨> 을 통해서
평소의 자신의 이미지와는 완전히 다른 모습으로 자신을 바꾼 것 같습니다.

이런 제시카의 모습이 보기가 좋네요.
앞으로도 유쾌하고 즐 거운 모습을 많이 보여주었으면 좋겠습니다.
<런닝맨> 에 나온 소녀시대 멤버들이 다 활약을 했지만 이번주 주인공은 제시카였던것 같네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에바흐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음공주 얼음 다 녹았네요. ㅋㅋㅋㅋ

    2011.10.03 01:01 신고
  2. 김일환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주가 기대되더군요.
    SBS고릴라가 해외에서는 저작권 어쩌구함서 안되서 이리저리 찾아서 아이폰화면으로 보느라 좀 갑갑하긴했지만.
    월드컵두 아니구 영화도 아닌데.한류가 너무 인기라 그런건지 ㅜ.ㅜ입니다.

    2011.10.03 01:12
    • 체리블로거  수정/삭제

      저도 해외거주자인데..... YouTube 가보세요.
      그리고 Uploaded Today 선택하시구요.
      웬만한 프로그램은 그런 방식으로 보실 수 있습니다.

      2011.10.03 11:05 신고
  3. 냥냥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시카 짜응..ㅋㅋ 꼬꼬마 커플도 참 좋았더랬죠 차안에서 너 왜 윤아 윤아 거리면서 왜
    윤아 안 선택했냐고 김능력자 분과 투탁거리는것도 좋았고 ㅋㅋ 다음주도 무척 기대되네용

    2011.10.03 01:15
    • 체리블로거  수정/삭제

      가장 잘 어울린건 개시카와 꼬꼬마 커플.
      은근히 광수커플도 잘 어울렸다는....
      사실 효연이만 좀 딱해보였어요 ㅜ.ㅜ

      2011.10.03 11:03 신고
    • 체리블로거  수정/삭제

      그나저나 네이트에서는 너무 오버해서 싫었다네요 ㅋ
      개리의 표정이 정말 싫어보였다나....?
      그러던 네이트 애들이 제시카가 방송에 가만히 있었을때
      "쟤는 왜 맨날 불만인것처럼 앉아있어?" 하고
      정색하고 말하면 "네가지가 없다" 라고 욕하던 인간들이겠지요.

      어디다 장단을 맞추라는건지...
      하여튼 네이트 초딩들은...

      2011.10.03 13:30 신고
    • 냥냥  수정/삭제

      네이트 안가봤지만 하루이틀 그런것도 아니고 ㅋㅋ..
      걔네들은 참 질리지도 않나봅니다 그 정도 정성으로
      본업에나 신경쓰지

      저도 잠시 네이트 갔다가 상처만 잔뜩 받고와서..
      네이트 냔들 ^^ 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ㅗ

      2011.10.03 19:11
  4. 발키리작전  수정/삭제  댓글쓰기

    런닝맨 선경험자 답게 아주 적응 제대로한 시카양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모사신공신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냉면 앙탈(?)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부 기다리고 있습니다^^(+얼음공주님 해동 되다..런닝맨에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1.10.03 01:52
  5. 몽키매쥐익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사시카 너무 재미있었어요ㅋㅋ얼음녹는 해빙기인가요ㅋㅋㅋㅎㅎ말할때와 노래부를때 제가좋아하는 시카의 음색을 들을수있어서 좋았구욤~

    2011.10.03 03:21
  6. 황엽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보에 관련해서 말이 많던데 잘 해결돼서 크게 대박이 나기를 바랍니다.
    개쎔 이 것들은 도대체 언제쯤 정신을 차릴지, 원..

    과묵하던 사람도 화나면 무섭듯이 얼음을 녹인 열정으로 방송이건 예능이건
    거칠게 없이 평정하는 화끈한 모습도 보여주길 바라네요.

    빙산이 녹아 대양을 표류하다보면 타이타닉을 만날 날이 오겠죠.
    안티들의 오래된 증오와 차가운 몰이해도 깨부술 날이 올겁니다.

    2011.10.03 04:14
    • 체리블로거  수정/삭제

      에셈이야 뭐.....
      어쨋든 녹을 것 같지 않았던 시카가 서서히 녹아가네요.
      그러면서 색다른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것 같습니다.
      뭐 안티들이야.... 뭘해도 싫어할 사람은 싫어하지요.

      2011.10.03 10:59 신고
  7. 시타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런닝맨에서의 소녀시대를 보면서 놀랬습니다.

    오랜만의 컴백이라서 그런건지 뭔가 내부적으로 좋은일이 있었던건지는 모르겠지만,

    예전보다 본인들이 즐기면서 방송하고 있다는 느낌이였어요.

    모든 방송에서 그랬던건 아니겠지만, 예전에는 방송용 포장같은 느낌이 많았었습니다.

    제시카는 서서히 해빙되는 느낌이 예전부터 있어와서 그럴줄 알았는데,

    솔직히 저는 태연의 변화된 모습이 더 와닿네요. 태연이 마음을 많이 연것 같아요ㅎ

    2011.10.03 06:43
    • 체리블로거  수정/삭제

      전 시카가 그렇게 방송 즐기는건 4년만에 처음봤습니다.
      완전 자신을 내려놓은듯 하더군요.
      태연이야 약간 밝았던 모습이 있긴 했지만 시카는 정말 오랜만이었던 것 같아요 ㅎ

      2011.10.03 09:41 신고
  8. 딩동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시카로 인해 더 재미있었던 런닝맨이였던 것 같아요~
    이번주 런닝맨도 너무 기대되용 ^^*

    2011.10.04 10:18
  9. Spooky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시카가 회사에서부터 많은 꾸중을 들었겠죠... ㅋㅋㅋ

    2011.10.05 18:11
  10. 달달한 제티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녀시대 전부 다 예쁘고 매력녀들이지만, 그 중에서 고르자면 매력에서의 1위는 제시카네요. 도도하고 세침떼기 같은 얼음공주 이미지의 소녀가 헐헐! 녹다니 녹았다니. 그 다음으로는 티파니. 그 이유는 괴롭히면 팔짜눈썹에 하지마아아!
    초딩융이와 깝율이 티파니를 괴롭혔으면, 티파니 한테는 미안하지만.

    2011.11.04 16:52
  11. 정자매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구 온난화 제시카

    2011.11.04 16:57

BLOG main image
사람 냄새 나는 블로그

by 체리블로거
2011 blogawards emblem culture & art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68)
예능 Review (232)
가수 이야기 (467)
가수 외 타 연예인 (86)
드라마 이야기 (42)
블로그 경험담 (20)
스포츠 이야기 (3)
미국 일상생활 (3)
역사와 소설사이 (5)

달력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9,165,731
  • 366310
get rss
체리블로거'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