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신영

<청춘불패2>, 주인공은 누구이며 정체성은 무엇인가? 4월달과 5월달은 블로그 역사상 가장 글을 많이 쓰지 못한 달이 되었네요. 뭐 6월달은 더 열심히 해보겠다고 다짐은 해보지만 6월달까지 바빠서 정말 알찬 블로그가 될 수가 있을런지는 모르겠습니다. 어쨋든 오늘 써보고자 하는 글은 정말 오랜만에 써보는 리뷰입니다. 사실 그 동안 바빴던 관계로 역시 제대로 챙겨보지 못했다가 지난주 방송부터 다시 시청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 동안 어떤 일이 있었는지는 잘 모르겠으나 대충 이런 저런 정보에 의하면 게스트에 의존하는 방송이 되어버렸다는 그러한 이야기를 들어본 바가 있습니다. 사실 엠버와 우리가 떠날때 제작진 측에서는 엠버, 이수근, 지현우, 그리고 우리가 떠나는 그 빈자리를 일단 김신영이 메꾸고 그 다음에는 게스트로 메꿀 것을 이야기한적이 있었지요. 우리와 엠버가.. 더보기
<청춘불패2> 구원투수 김신영의 컴백, 그러나 아쉬웠다 어제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김신영이 컴백을 했습니다. 김신영이 들어오니까 확실히 자체가 달라진 것 같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뭔가 어수선 하던 그러한 멤버들이 확실히 단합되었고 (물론 멤버들이 줄어든 것도 이유이지만) 동시에 멤버들의 캐릭터가 등장하자마자 잡힘으로 인해서 확실히 좋아진 것을 느낄 수가 있었습니다. 사실 김신영의 투입은 늦었다고 할 수 있을만큼 정말 절박했던 것이었는데 김신영이 투입됨으로 인해 MC쪽으로는 일단 지현우 + 이수근에 비해서 확실히 업그레이드 되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허나 이런 김신영이 투입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아쉬운 면이 있었습니다. 바로 그게 게스트 "최홍만" 에게서 나왔는데요.... 문제는 최홍만 자체가 못해서 그런게 아니라는 것입니다. 큰 덩치답게 크게 웃음도 주.. 더보기
<청춘불패2> 너무나 아쉬운 우리와 엠버의 하차 이번주 방송을 보면서 참 여러가지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 많은 감정중에 딱 한가지만 골라서 종합을 해보자면 "아쉬움" 이었습니다. 아쉬움에도 종류가 너무나 많지만 일단 두 명의 멤버, 그리고 두 명의 엠씨를 떠내보내는 아쉬움, 그러는 과정에서 청춘불패 때문에 아쉬움 등의 감정이 교차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에피소드 전체보다는 그 아쉬웠던 점 몇가지에 초점을 맞춰보기로 했으면 좋겠습니다.  1) 이제 제대로 물 만난 우리의 하차 사실 에서 우리라는 멤버를 알기 전에는 솔직히 우리가 누군지 조차 제대로 알지도 못했습니다. 레인보우에서는 사실상 김재경과 태연 닮은 꼴인 김지숙 정도만 알고 있었으니까요. 명색이 데뷔한지 3년째 되가는데 인지도는 동시에 출연한 멤버들에 비해서 한참 부족했던 그녀가 에 출연했을때.. 더보기
<청춘불패2> 써니-지영-예원, 개편후의 모습을 보여주다? 정말 오랜만의 블로깅이네요. 지난주에는 개인적인 일이 너무 바빠서 글을 월요일과 화요일에 밖에 쓰지 못했습니다. 아무래도 본업이 있다보니 (IT 계통) 그게 조금 바빠지다보니 블로깅이 조금 소홀이 되었네요. 하지만 이제는 잘 조정해서 지난주처럼 일주일중에 5일을 날려먹는 일을 하지 않도록 노력해보겠습니다. 어쨋든간에 최근에 챙겨본 방송은 아마 한 최근 3주간의 포스팅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몇번과 매주 보는 에 대한 포스팅이었습니다. 아마 내일 포스팅은 강심장이 되지 않을까 하는 그러한 생각도 드네요. 어쨋든 벌써 4일이나 지났지만 저는 토요일에 있었던 에 대한 포스팅을 해보고자 합니다. 잘 알려진 바 있듯이 4월 7일부터는 의 방송시간이 바뀌게 됩니다. 알려진 바가 있듯이 우리와 엠버가 하차하고 김신영이 .. 더보기
<청춘불패2> 김신영의 투입이 기대되는 세가지 이유 어제 멤버교체와 MC교체에 관해서 기사가 났었고 그것에 관한 글을 적어보았습니다. 현재까지 딱히 멤버 변경은 없는 것 같고 (아직까지 확실하지는 않기 때문에 모르지만) MC진에만 지현우와 이수근이 하차하기로 결정이 된 상태입니다. 그리고 반갑게도 김신영이 컴백을 한다고 기사가 났었습니다. (출처: 시즌1의 성인돌이며 김신영의 절친인 나르샤의 트위터 ^.^) 예전부터 김신영 혹은 송은이의 컴백이 있기를 간절히 바란 사람으로써 그녀의 컴백이 반가울 수가 밖에 없었습니다. 그녀의 컴백이 반가울 수 밖에 없는 세가지 이유에 대해서 적어보도록 하겠습니다. 1) 김신영은 여자 MC 일단 이게 김신영과 이수근의 가장 큰 차이점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아니 단순히 이수근만이 아니라 붐과 지현우오와도 다른 점이라고.. 더보기
<청춘불패2> 시간대 변경 대비한 몇가지 제안들 지난주부터 너무나 정신이 없어서 한참 블로깅을 하지 못했습니다.그래서 실제로 블로깅을 한다는게 상당히 어색해지기까지 했네요....잠깐 쉬어야 하지 않나 걱정을 하기도 했습니다만 다행이 오늘은 글을 적을 수 있을 것 같네요.비록 늦었지만 제가 그나마 챙겨본 (요즘 예능 챙겨볼 시간도 없었던 터라) 에 대해서 적어보도록 하겠습니다. 개인적으로 시청률이 참으로 아쉽더군요.점점 방송 자체는 괜찮아지고 안정되어가는데 시청률이라는건 한번 꺾기고 났을때는참 다시 올리기 힘든게 시청률인것 같기는 합니다.이번주에도 상당히 괜찮은 장면이 그러졌습니다. 그런데 한 2주 전에 에서 시간대 변경을 한다는 말을 듣고 상당히 반가웠습니다.일단 상대인 와 가 너무 버거웠을 뿐더러 늦은 시간대이기도 했습니다.무엇보다도 김신영이 세바퀴.. 더보기
<청춘불패2> 메인MC 이수근의 부재, 오히려 더 좋았다? 요즘 바빠져서 제대로 블로깅이 안되고 있다는 느낌이 드네요 ㅠ.ㅠ 특히 목요일, 금요일, 토요일 (한국은 금요일, 토요일, 일요일) 이 가장 블로깅을 하기 힘든 시간때가 되어버린것 같긴 합니다. 아무래도 본업이 있는지라... 그래서 정말 오랜만에 하는 리뷰네요. 어쨋든간에 어제 를 보면서 한가지 흥미로운 장면이 있었습니다. 어제 에서는 한 사람이 방송에서 모습이 보이지 않았습니다. 바로 그 사람은 누구였을까요? 의 메인 MC인 이수근이었습니다. 어제 방송에서 이수근은 단 1초도 보이지 않았습니다. 어떻게 된 영문인지는 모르겠지만 어쨋든 그렇게해서 세 팀으로 나뉘어져서 방송이 되었습니다. 그 점과 관련해서 몇마디를 적어보고자 해요. 일단 어제 에피소드의 주제는 귀농의 아이템을 배워서 대부도로 가져와라는 것.. 더보기
송은이-김신영, 실력과 능력을 저평가 받는 여자MC 최근에 의 부진을 살펴보면서 느낀 점이 많습니다. 어제 한 블로거님께서 다뤄주신 대로 의 부진에는 제대로된 메인MC가 없다는게 단점입니다. 그래서 여러 분들과 함께 의 메인MC가 들어온다고 하면 여자가 들어와야 한다고 이야기를 하면서 과연 한국에 여자MC가 누가 들어와야 할지 이야기를 하다보니 여자MC의 숫자가 남자MC의 숫자에 비해서 현저히 적다는 것을 다시 한번 느끼게 되었습니다. 동시에 남자MC들은 너무나 쉽게 메인MC 자리가 주어지고, 기회를 주어지는 반면에 여자MC들에게는 쉽게 메인MC의 자리를 내주지 않는 그러한 경우도 봤고 심지어 가장 뛰어난 진행을 함에도 불구하고 뒤에서 보조MC 대우를 받아야하는 그러한 경우를 많이 봤습니다. 단순히 에 국한 된 문제가 아니고, 전체적인 방송계에서 여자MC.. 더보기
위기에 빠진 <청춘불패2>, 아래의 여자 MC들을 추천해본다 여러번 글을 적어왔듯이 는 제가 상당히 아끼는 방송입니다. 물론 그 이유는 그 전에 있었던 가 있었기 때문이었다고 틀린 말은 아니지요. 가 부활한다고 했을때 솔직히 시청률은 그닥 기대를 하지 않았습니다. 원래 그 자체가 그렇게 시청률이 높은 방송은 아니었으니까요. 그런데 이번에 최악의 시청률을 기록하는 것을 보면서 도저히 참을 수가 없더군요. 도대체 어떻게 이렇게 되었을까 생각을 해보면 은근히 결론이 쉽게 나옵니다. 프로그램을 이끌어가는 MC의 부족이 가장 눈에 띄더군요. 솔직히 시즌1 의 MC진도 미흡한 적이 많았지만 시즌1에 비하면 정말 국민MC들 같아 보일 정도로 의 MC들은 미스캐스팅에 자신들이 무엇을 해야하는지 전혀 모르고 있습니다. 10회는 가장 재미있게 지켜본 에피소드였긴 했지만 MC진의 무.. 더보기
<청춘불패2> 에게 바라는 몇가지 바램들 이틀전에 멤버들 캐스팅이 공개되고 어제는 첫 촬영이 이루어졌네요. 서해안의 어느 바닷마을에서 하는 시즌2의 시작이라 여러가지 기대가 많이 됩니다. 시즌 1을 단 한편도 놓치지 않은 사람으로 시즌 2가 정말 반갑기도 하구요. 일단 다른것보다도 "착한 예능" 의 선두주자 였던게 정말 고맙고 좋은 사람들을 많이 보여주고, 아직도 예능이 정겹고 따뜻함을 보여줄 수 있구나라 라는 것을 느끼게 해줘서 고마웠지요. 그러한 가 시즌2로 돌아왔으니 너무나 반가운건 어쩔 수가 없네요. 사실 의 시즌 1이 폐지하게 된데는 여러가지 이유가 있지만 중간에 여러가지 어려움을 겪었던 그러한 것도 상당히 작용을 했다고 할 수 있을 것 같네요. 그나마 다행으로 생각하는것은 청불 마지막쯤에 초심을 찾아가는 모습을 보여주고 끝났기는 하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