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석규

<연말특집> 오늘만은 독설이다: 2011년 연말 프로그램 정리 한국은 지금 1월 1일 2012년이 시작되었겠군요. 제가 사는 미국은 아직 12월 31일, 여전히 2011년입니다. 그래서 저는 연말의 마지막 포스팅 중 하나를 해보려고 합니다. 연말 결산으로 한번 해보려고 하는데 그 중에서도 연말만 되면 특집프로그램들을 살짝 요약해볼께요. 다들 연말 프로그램들이라고 특별하게 뭔가하는데 저도 정말 부족하지만 간단하게 정리해보면서 속마음을 뻘소리로 맨 마지막에 한마디 적어볼께요. - KBS 가요대제전: 2011년 최고의 가수는 비스트, 최고의 노래는 픽션 2011년을 대표하는 노래로써 바로 비스트의 픽션을 선정한 것이지요. 음원에서 1,2위를 다투던 티아라의 롤리폴리, 아이유의 좋은 날은 10위권도 안되는 성적으로 음반면에서는 적게는 15만장 많게는 30만장을 팔아치우는 .. 더보기
<연말특집> 2011년을 빛낸 5명의 연예인들 한 2년전에 이런 포스팅을 해본 적이 있네요. 작년에는 이 포스팅을 하지 않고 신인 3명만 뽑아봤습니다. 어쨋든간에 올해에는 이런 포스팅을 해본적을 해보기로 했습니다. 자꾸 잔소리 집어넣지 않고 본론으로 직접 들어가볼께요. 1) 아이유 작년 2010년부터 시작된 아이유 열풍이 2011년에도 계속 되었습니다. 일단 아이유는 인기가요와 뮤직뱅크에서 1위를 시작하면서 한해를 열었습니다. 물론 “좋은 날” 로는 1월 첫째주 밖에1위를 차지하지는 못했지만 1월부터 2월 내내 1위후보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지요. 그 이후로도 아이유의 활약은 계속 되었습니다. 에서 “김필숙” 으로 활약을 하면서 자신과 비슷한 캐릭터를 연기하면서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을 했습니다. 에 5월까지 예능에 출연하며 예능에도 가능한 카드임을 보.. 더보기